전체 글 677

괴산절임배추 소개해드립니다

2020년 올해는 태풍과 긴장마로 배추가격이 상승할 법도 하지만, 괴산 토옥절임배추가격은 동결 시키기로 했습니다. 울 님들 괴산토옥청결 절임배추로 김장하세요^^ 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 괴산은 절임배추 시기가 되면 어린아이 손도 빌려야 할만큼 정신없는 계절이지요. 배추 한포기가 탄생하기위해선 얼마나 많은 농부들의 땀방울들이 알알이 맺혔을까요. 올한해 맛난 김장하시는데 도움이 된다면 저도 많이 즐거울겁니다. ㆍ 괴산군의 농산물중 가장 으뜸인것이 격이있는 대학찰옥수수와 절임배추라지요, 그동안 김장때마다 느끼는것이지만, 김치의 원재료인 맛좋은 배추로 담근 김장김치는 일년의 밥상이 풍요로울것입니다. 불암3호 프러스의 고소한맛과 조화로움으로 괴산 명품절임배추가 탄생됩니다..

멀뚱하게 서 있는 나....

버리고 비우는 일은 결코 소극적인 삶이 아니다. 그것은 지혜로운 삶의 선택이다. 버리고 비우지 않고서는 새것이 들어 설 수 없다. 일상의 소용돌이에서 한 생각 돌이켜, 선뜻 버리고 떠나는 일은 삶의 출발로 이어진다. 미련없이 자신을 떨치고 때가 되면 푸르게 잎을 틔우는 나무를 보라. 찌들고 퇴색해가는 삶에서 뛰쳐나오려면 그런 결단과 용기가 있어야 한다. -~ [법정]스님의 "버리고 떠나기" ~ -- -- -- --

법정스님글방 2020.07.19

증평 ㅡ율리저수지&좌구산휴양지

수년전 이곳을 자주 오갔던곳인데, 근래 간만의 휴식다운 여유로움으로 들러보았다. 구경도 하고 판매도 하는 딱 내 취향의 공간처럼 주인장의 색스폰울림이 입구부터 반기더이다. 장마철이지만 비소식은 없다하여 가까운 율리저수지와 잘 다듬어진 좌구산 산길을 돌며 몇년전 아기자기 꾸며놓겠다는 증평군수님의 약속이 돋보인다. 중년의 뱃살고민에 약간의 허기는 삶은계란 몇개와 음료만 챙겼다. 그늘진 둘렛길이지만 운동부족?으로 한참을 걸었더니 온 육신이 무겁고 살짝 졸립기도 ~~ 저수지 한바퀴 돌아 좌구산으로~~ 천문대옆 잣나무 숲아래 옹기종기 "시원다"며 외치는 중년의 여인들이 자리를 내어줄 기미가 없다ㆍ 산중턱쯤 오르다가 무리다싶어 내려오는데 "명당벤치"가 날 기다리듯~비어있다. 요즘 말하는 "득템"이랄까? 세상 어느 ..